베트남부동산정보

호치민시 사무실 임대료, 동남아 두번째로 높아

작성자 정보

  • 무릉도원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호치민시 사무실 임대료가 동남아에서 두번째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부동산컨설팅업체 나이트프랭크베트남(Knight Frank Vietnam)이 세계 20개 주요도시의 사무실 임대료를 조사한 ‘KFVN 1000’ 보고서에 따르면

1000달러로 임차할 수 있는 호치민시의 A급사무실 면적은 20.9㎡로, 싱가포르(12)에 이어 동남아시아 도시중 두번째로 높았다

반면 1000달러로 하노이시의 A급사무실은 36.2㎡ 임차가 가능했다. 

레오 응웬(Leo Nguyen) 나이트프랭크베트남 임대전략·솔루션 팀장은 

같은 1000달러로 호치민시에서 임차할 수 있는 A급사무실 면적은 하노이시의 60% 수준에 불과했는데, 이는 베를린이나 타이베이와 비슷한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동남아에서 사무실 임대료가 가장 높은 곳은 싱가포르로 1000달러에 A급사무실 12㎡를 얻을 수 있었다

이어 호치민시, 방콕(30.5), 마닐라(34.4), 하노이, 자카르타(40.4) 순이었다. 

490a56bd52cab2a4d875f3fd91edaebc_1660099172_1885.JPG

세계최고 임대료는 홍콩으로 6.4㎡ 였으며, 뒤이어 런던(7), 뉴욕(8.6) 순으로 나타났다. 

반면 동남아에서 임대료가 가장 싼 곳은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로 70.2㎡였으며, 가장 저렴한 임대료 5개 도시 모두 동남아시아에 위치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33 / 1 페이지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