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베트남 사람들의 월급,인건비,최저시급에 대한 이야기

작성자 정보

  • 베놀자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한국인들이 흔히 생각하는..

"베트남 사람 한달 월급 20만원 수준이다~" 

"인건비가 한국에 비해 1/10 정도의 수준이다~"

"베트남 사람들은 한국인이라 하면 껌뻑 죽는다~"

이런....'희안'하고 '잘못 된' 정보를 가지고 계십니다 ㅎ


베트남 월급 체계최저임금, 인건비, 구직 활동 등에 대해 한번 알아 보겠습니다!

e1b161ab74012de37495dc6d45dc65ee_1667304402_6319.JPG
 


1. 베트남 최저임금

베트남의 최저임금은 정부에서 일방적으로 정합니다.

우리나라처럼 뭐 노조,노사정 이런건 없습니다.

매우 공산당 다운 절차지요 ㄷㄷㄷ


10여년 전 갑작스럽게 베트남이 경제 성장률을 갑자기 15% 이상 상승 시킨 이후

베트남 정부는 현재에도 지속적으로 5% 내외 상승률을 지켜오고 있습니다.

이는 GDP 및 GNP 등을 반영하여 정했다고는 하지만, 어떤 근거가 있는지까진;;;ㅎㅎㅎ

그리고 베트남 최저임금의 가장 큰 특징은 지역별, 직군별로 차등 적용 되고 있습니다.

예를들어 하노이와 호치민 같은 대도시와 저 멀리 숨어있는 시골최저 임금은 다르고

같은 지역이라 하더라도 직군에 따라 또 다르게 적용 됩니다.

이는 공식 정부 사이트에서 확인 가능하니 참조하시면 되겠습니다.


2. 월급 구조

베트남의 월급 구조는 조금 이상합니다.

분명히 정부에서 최저 임금을 정해 주었는데,

실제로 받아가는 임금은 약 1.5배 정도가 됩니다.

예를들면 30만원이 아니고 약 45만원 정도라는 것이지요.

이 부분을 보면 다들 갸우뚱 하며 물음표를 던지게 되는데

그냥 있는 그대로 인정하면 편합니다.


베트남 실제 급여 구조는 다음과 같습니다.

A : 개인 소득 신고가 들어가는 금액 - 기본급, 직급/책임 수당

B : 개인 소득 신고가 되지않는 금액 - 회사에서의 각종 지원금


여기에서 A부분만 최저임금의 영향을 받으므로,

실제 수령액은 A+B가 되어 항상 최저임금보다 많은거죠.

그 비율은 약 150%정도인데 여기서 A대 B의 비율도 중요하니 참고하셔야 됩니다.

약 6:4 정도 비율로 맞춰놔야 되는데 안그럼 세무 감사 측에서 제재가 들어옵니다.


여기서 또 재밌는 사실 하나 알려드리자면

베트남에서의 '상급자'라는 개념은

'월급을 나보다 많이 받는 사람'이지

'직급이 높은 사람'을 뜻하지 않습니다.

예를들어 직급 및 급여 담당하는 사무원이 한국에서 처럼 직원들 관리하면

월급 적은 상급자를 월급 많은 하급자가 눌러버리는 모습을 보실 수 있을겁니다. 

말 그대로 '꼬인다'는 말이 어울리겠네요. 쉽게 말해 하극상이 일어나는 거죠 !



3. 회사 규정

한국의 경우, 5명 이상의 상시 근로자가 있는 업장은

근로 수칙을 만들어 노동청에 신고를 해야 되는데 베트남도 마찬가지입니다.

예를 들어 공장 인원 2명 이상, 혹은 대표자 포함 총 인원 6명이 되면

회사 규정을 만들어 급여 계획표와 함께 회사 규정을 노동청에 신고하게 됩니다.

그리곤 변경 사항이 있을 경우에는 공문을 보내 노동청과 함께 변경 가능하며

이에는 직원들의 동의까지 필요합니다.


또한 베트남 노동법을 바탕으로

회사의 상호, 주소, 직급 체계, 보너스 및 경조사 지원 내역 등을

문서로 만들어 상시 비치해야 하는데, 이게 또 조금 어이 없습니다.

임신, 육아, 결혼, 출산, 장례 등등 기본적인건 이해하고 알겠는데

제일 적응 안되는건 13번째의 월급인 'Tet(설) 보너스' 입니다.

대부분 급여의 100%를 지급하고 있는데 이게 없으면 비선호? 회사가 됩니다ㅋㅋ

단, 1년 이상 근무한 사람에게만 지급한다는 조항 정도는 덧붙여 수 있습니다.


예를들어

'1년 미만 근무자의 경우[3개월 평균 급여 x (근무 개월 수) /12]를 지급'

'1년 이상 근무자의 경우[3개월 평균 급여의 100%]를 지급'



4. 인건비

결국, 한달 월급 30만원에 12개월 360만원 이지만

각종 경조사 및 이런 저런 보너스를 모두 합치면

약 15배인 450만원을 한 사람의 1년 급여로 잡으셔야 합니다.ㄷㄷ



5. 면접 및 구직활동, 기타

한국에서는 아직도 면접에서 급여를 물어보면

개념 없는놈으로 보는 현상이 강한데

베트남에서는 그렇지 않습니다.

급여표를 펼쳐 보여주면서 면접을 봐야 합니다;;


그리고 조금 재밌는 일화로,

대학교 학기 중에 시행 되는 인턴이라는 제도가 있는데

명목상 '밥만 먹여주면 공짜로 일을 시킬 수 있는 제도'이지만

사실상 너무 계륵 같은 존재 입니다. ㅋㅋ

인턴은 그동안 공부만 하던 아이들이기 때문에 세상 물정 1도 모르고, 

복사하기나 이메일도 사용할 줄 모르는 경우가 많습니다.

월급을 줄 필요는 없지만 모든걸 정해진 기간 내에 가르쳐 나가야 하는거죠...

회사로서 좋은건, 신규 직원 고용 시 인건비 부담 없이 한 사람을 관찰할 수 있다는 것이고,

개인으로서 좋은건, 운이 좋은 경우 인턴으로 일하다 직장에 바로 정규직 채용될 확률도 높고

꼭 그렇지 않다 하더라도 추천장 비슷하게도 받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운이 좋으면 서로 윈윈 할 수 있는 구인 구직이 되고,

운이 없으면 서로 열만 잔뜩 받는 그런 관계가 됩니다.

그래서 계륵같은 존재이지요ㅋㅋㅋㅋ



하지만, 인턴을 무사히 마쳤을 경우 '경력있는 신입'이 탄생한다는점 !

e1b161ab74012de37495dc6d45dc65ee_1667304432_1445.JPG
 


<번외>. 한국인 버프

한류 열풍이 막 뜨거운 시절에는 길가다 한국 사람이라 하면 오오 이랬고,

나 한국 기업 다닌다 이러면 주위 베트남 친구들이 오오오 했지만,

요즘은 인식이 많이 나빠졌습니다.


한때 개그 프로 유행어였던 "사장님 나빠요"

옛날보다 더 많은 베트남 사람들에게 인식 되고 있다는거죠


한국에서 꼰대질에 악덕 사장노릇 하던 분들

베트남에 넘어와서 꽤나 깽판을 쳐놨습니다...

한국인이면 껌뻑하던 옛날 베트남이 아니라는거죠

제법 눈도 높아졌고 웬만큼 가난한거 아니면 쳐다도 안봅니다 ㅋ

그래봤자 베트남이 베트남이지 하시겠지만

거주하는 다른 교민들을 위해서라도

앞으론 좋은 관계들만 가득했음 좋겠네요

e1b161ab74012de37495dc6d45dc65ee_1667304773_3532.JPG
 


아무튼 베트남에서 사업을 하는 이상 베트남의 법을 따라야겠죠 ! 


지루하진 않으셨는지 모르겠네요 긴 글 읽어주셔 감사합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272 / 1 페이지
번호
제목
이름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