팁게시판

[유흥팁] 베트남 바 전격 해부 !

작성자 정보

  • 베놀자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안녕하세요 베트남 가라오케 전격 해부에 이어

베트남 밤문화 바에 대해서 이야기 해보겠습니다


먼저 베트남 바의 형태와 종류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합시다.


1. 베트남 로컬 바

베트남 로컬 바는 대부분 고급형 술집 형태입니다.

미니 클럽식 혹은 밴드나 가수, 댄서들이 공연을 하기도 하는데

대부분 베트남 현지의 중상층을 공략하기 위해 만들어졌기에

하노이나 호치민 대도시에 주로 분포하고 있으며

많은 로컬 바에서 도우미들을 상주 및 대기시키며

손님들에게 원하는 도우미들을 제공합니다.

베트남 로컬 클럽도 마찬가지이죠.


b440da431ecbe95afdff533872995400_1667532819_6398.JPG
베트남 고급 로컬 바


호치민 1군의 대형 삐까 번쩍한 바에 입장 할 때에는

비쌀 것 이라는걸 감안하고, 항상 메뉴판을 잘 확인하셔야 되며

이곳에서 도우미들을 꼬시기란 쉽지 않으니

그냥 즐기러 가는 곳 혹은 경험 삼아 갈만한 곳 정도로 생각하시는게 편하시겠습니다.


※ 부가세 10%가 추가로 결제되는 곳도 있습니다.


2. 일본식 바 (재패니즈 바)

호치민 레탄톤 거리하노이의 바딘 거리에 분포 되어 있는

일본인들을 겨냥한 일본식 스타일의 바 입니다.


호치민에 대다수위치해 있으며

하노이에도 상당수 위치해 있는데 

일본인 손님이 좋아할만한 스타일인 일본 교복이나 일본풍 옷을 입기도 하며

다양한 컨셉으로 꽁가이들이 대기하고 있습니다.


일본어학과 학생들이나 일본어를 공부했던 아이들 위주의 도우미로 채용하여 운영하는데

호치민의 경우 약간 하드한곳인[TANABATA]에 입장하면 룸에서 조금 야하게 놀 수 있습니다.


b440da431ecbe95afdff533872995400_1667450182_864.JPG
레탄톤 거리 바


저같은 경우 룸에서 아래 위 다 만지고 논적이 있는데

다만 모든 재패니스 바가 이렇다고는 할 수 없습니다.

순진한 여대생들이 알바를 하는 경우도 많으니 무턱대고 한번 들이댔다간

비명 지르고 도망 가는 풍경을 감상 하실 수 있을겁니다;; 매우 당황스럽겠죠?

아무튼, 이것도 호치민 일본인 거리에서나 몇군데 가능하지

하노이 일본인 거리에서 이랬다가는 쫓겨 날 수 있습니다.


또한 가격은 비싼편에 속합니다.

호치민의 경우 한잔당 6~7달러, 입장 후 자리값 차지비 7달러,

꽁가이에게 레이디 드링크 사주는 비용도 한잔당 7달러 정도이고


양주나 일본식 전통주를 오픈시에는 100달러 정도가 나오는데

함께 마실 음료나 생수 주문에도 역시 5~6달러씩 다 계산되기 때문에

남은 술을 키핑을 한다 하더라도 적은돈으로 술을 먹고 귀가하기는 힘듭니다.


여기서 부가세 10%까지 더 받아먹는 가게도 있으니

호객 행위하는 꽁가이들이 있으면 부가세를 내지 않겠다고 흥정하거나

자리세는 안 내겠다고 흥정 하시고 입장하는 걸 권장드립니다.


하노이의 경우 호치민과 다르게 세트 형식으로 판매합니다.

가게마다 주대는 다르지만

카운터에서 마실시 30달러에 맥주 무제한

룸 입장 시 1인당 50달러 맥주 무제한이며,

꽁가이 레이디 드링크는 7불, 기타 부가세까지 나옵니다.

맥주나 가볍게 한잔 하러 가볼까 하고 갔다가는

150만동은 깨지는 구조이니 만만한곳은 아닌거죠


b440da431ecbe95afdff533872995400_1667450198_671.JPG
 

각 시골 마을에서 상경한 싱싱한 꽁가이들이 많고

일본어 전공 혹은 다른 전공 여대생들중에서도

와꾸를 중심적으로 보며 채용하기 때문에

꽁가이 수질은 의외로 괜찮습니다.


홈런 공략은 로컬 업소에 비해 더 쉬운편입니다.

어쩌면 베트남에 도우미가 있는 모든 형태의 바들중에서

제 경험상 제일 쉬웠다고 보실 수 있겠습니다.


여기서 흥미로운건 근속 기간이 긴 꽁가이들은

한 가게를 책임지는 마담급으로 리더로 승진하는데

대다수는 단기적으로 일하고 떠납니다...

며칠 열심히 다니며 얼굴도장 찍어 뒀다가

몇달동안 방문하지 않으면 모두 물갈이가 되어있고

도우미였던 꽁가이가 마담이 되어 있는 신기한 광경을 볼 수 있습니다.

그래서 한번씩 홈런을 노리며 다녀 보는것도 좋겠지만

레탄톤 거리 바들의 마감 시간이 보통 2시 이다보니

이 시간까지 버틸 자신 있는분들만 도전 해보시기 바랍니다!


단, 비교적 자유로운 주대로 영업하는 호치민에서는

한잔씩 했다가 다른데로 이동하며 탐방이 가능하지만

정액제로 묶어 버리는 하노이에서는 불가능합니다.


3. 웨스턴 바

웨스턴 바는 서양 백인들, 소위 말하는 양키 손님들이 주를 이루며

아시아권이지만 영어권에 속하는 싱가폴 손님들도 많이 방문합니다.


아쉽게도 북부 하노이쪽에는 전무하며 베트남 남부에만 밀집해 있습니다.

(하노이쪽도 개척 중인데 개척 시 내용 추가하도록 하겠습니다.)

이 웨스턴바의 95%이상은 모두 호치민의 시내에 밀집해 있으며 나머지는

호치민 인근 붕따우에 몇곳이 있다고 들었습니다.


이 웨스턴 바로 2종류로 나뉘게 됩니다.


여행자 거리 웨스턴 바

가장 재밌으면서 가장 극악무도한곳입니다.

호치민 1군 테탐거리로 불리는 여행자거리 브이비엔 거리를 지나다니면

꽁가이들이 헐벗고 "오빠~ 오빠~" 부르며 술먹자고 꼬시는데

이곳들이 바로 여행자 거리 웨스턴 바입니다.


하지만 양키 손님은 별로 없고

대부분이 아시아권 특히 한국인들이 많이 가는 편입니다.

2차를 나가는 꽁가이도 있으며 그 방법이 쉽지는 않습니다.

그 이유는 일단 맥주값이 싸기 때문에 만만해 보이지만

꽁가이 레이디 드링크 값은 6불 정도로 한 두잔은 싸 보이지만

그렇게 막 사주다 보면 나는 술이 부족해서 더 마시고 싶은데

중간 계산서를 보면 눈이 뒤집히는 광경이 펼쳐지실겁니다.

또한 가게 마다 다르지만 2차비용 외에도 추가로 지불할때도 있습니다.

일명 바파인이라고 해서 가게를 비우고 일찍 퇴근을 해야하기 때문에

그에 대한 보상? 정도로 생각하시면 편하겠네요.


저 같은 경우 한 두잔 사주다 보니 계속 주문 해달라길래

"그럼 너 계속 쳐마시니 나도 계속 너 만져야겠네?" 하니까

이년도 보통년이 아닌지라 러던지 말던지 끝까지 쳐먹고

쳐먹는 동안 꼭지부터 조개까지 다 후벼 파버렸는데

더 안 사줄꺼면 간다고 하고 가더군요.


이 정도로 말 안통하는 짐승들이니

한번씩 그냥 희롱이나 하면서 즐기러 가는 정도로만 생각 하시고

얘들이랑 연애 관련 생각은 애초부터 안하는게 정신 건강에 좋습니다.


b440da431ecbe95afdff533872995400_1667531670_5247.JPG
 

수질은 가라오케 꽁가이에 비해 떨어지는 편이며

닳을 대로 닳은 꽁가이들이 많습니다...

그래서 그냥 농담이나 하고 놀고 빠지는게 좋으며

어설프게 꼬신다고 들이댔다간 내상 당하기 쉽습니다.


예전에는 비용이 비싼편은 아니었지만

지금은 많이 오른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가라오케 2차비용과 비슷할 것이라 추측됩니다.


파스테르 거리 바

여기가 베트남 웨스턴바의 "찐"입니다.

호치민 1군 파스테르 거리부터 똔턴담 거리까지 이어져 있으며

한번 직접 순회 공연하면서 세어봤는데 어림잡아 50곳이 넘으며

곳곳에 다 뒤져보면 100곳 가까이 있다고도 할 수 있겠습니다.


b440da431ecbe95afdff533872995400_1667534054_9468.JPG
 

수 많은 외국인들이 이곳을 방문하고 있으며

그동안 베트남에 살면서 즐겼던 가장 저렴하고 가성비 좋았던 유흥촌입니다.

저렴한 가격에 맥주를 마시고 꽁가이와 놀며 즐길 수 있어

베트남에서 가장 가성비가 좋습니다.


시설은 해외 웨스턴 펍과 유사한 곳이 많으며

양키들이 좋아하는 다트게임 시설, 포켓볼을 칠 수 있는 다이도 설치 된 곳이 있습니다.

이곳은 영업시간이 제법 긴 편입니다.


거리 초입의 바들의 경우 평균 새벽 3시까지 운영중이며

깊숙히 들어가면 4시까지 운영하는 곳도 많습니다.

밤새 술 진탕 먹고 싶을 때 순회 공연 하듯이

다른 바로 이동하며 노는 맛이 있습니다.


그나마 이곳이 레이디 드링크 값도 모든 바중에 가장 저렴합니다. (11~12만동 수준)

한잔만 사줘도 고마워하며 그냥 옆에 불러서 팁으로 5~10만동만 줘도 고마워합니다.

돈 많이 쓰기 싫고 가볍게 놀고 싶을때는 여기만한곳이 없기 때문에

이곳을 가장 강추합니다.


반면에 이쪽 애들은 꼬시는 난이도가 의외로 어렵습니다.

대부분의 꽁가이들이 가게 내에서 숙식을 해결하기 때문에

손님이랑 눈 맞아서 외박 나갔다 오면 바로 소문 나버리는 구조이고


외부에서 출퇴근 하는 꽁가이라고 하더라도

이 거리 바들의 영업 마감 시간이 빠르면 3시 늦으면 4시까지 하는곳도 있기 때문에

그 새벽까지 존버해야 한번 도전 해 볼만 한데 실패하면 그 자괴감은 더 크게 다가올것입니다.

그렇다고 번호 획득 후에 낮에 보자고 하더라도 잘 나오지도 않을 뿐더러

만나더라도 영화 보자, 밥먹자 이런 개소리나 듣게 되는 결코 만만한곳이 아닙니다.

그냥 여기는 저렴하게 놀러가는곳 정도라 생각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b440da431ecbe95afdff533872995400_1667531858_026.JPG
 

4. 한국인 사장 바

주로 푸미흥과 같은 한인촌에 분포되어 있으며

형식은 위에 언급된 바들과 비슷하게 꽁가이들과 대화하며 노는식이며

룸에 입장해서 바에 일하는 꽁가이들이 들어와 놀기도 하는데 특별한 점은 없으며

주로 외로운 한인촌 아재들이 혼자 방문해서 꽁가이들과 노는곳입니다.


가격은 파스테르보다는 비싸고 엄청 나게 비싼것은 아니며

꽁가이를 꼬시는 난이도는 오히려 더 쉬울수도 있지만 한두번가서는 안되고

여러번 다니면 팔아주고 단골 눈도장을 찍어야 될것으로 보입니다.

단골로 가서 한년만 조질 각오가 되신분이시면 강추 드립니다.


b440da431ecbe95afdff533872995400_1667534219_6085.JPG
 

5. 도우미 없는 건전 펍

하노이가 아쉬운 이유는 위와 같은 도우미들이 있는 바가 부족한 점입니다.

현재 계속 개척중이지만 유일하게 일본인 거리에만 분포되어 있는데

주로 웨스턴형식으로 바에서 남자 바텐더들이 술을 정제합니다.

호치민에선 꽁가이와 건전 데이트를 할때 데려가기에 좋은곳들입니다.


b440da431ecbe95afdff533872995400_1667532793_633.JPG
 

하지만 남자들끼리 가기에는 정말 우울할것 같네요.

이런 곳에서 헌팅이나 즉석 합석 같은 것도 가능하시냐고 물으신다면

아예 불가능에 가까울 정도로 남녀 혼성으로 방문 추천 드리며

이외에도 공연을 주로 하는곳들이 여러곳 있는데

건전 데이트할때 가보시는것을 추천드립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33 / 1 페이지
번호
제목
이름
알림 0